* 경기도(1642)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이재명호 첫 인사, 경기도 실·국장 부단체장급 29명 |* 경기도

2018-07-20 07:44

http://blog.drapt.com/jcyang/391131532040262182 주소복사

이재명호 첫 인사, 경기도 실·국장 부단체장급 29명

문완태 myt@joongboo.com  2018년 07월 19일



경기도가 19일 실·국장과 부단체장급 29명에 대한 인사를 단행했다. 

민선 7기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첫 인사에서 도(道)는 조직 안정에 중점을 두고 올해 보직에 임용된 실국장과 부단체장의 전보를 최소화 했으며, 기획조정실장 등 주요 직위에 관련 경험자를 전면 배치했다.

이번 인사에서는 전체 57개 보직 가운데 29명이 자리를 옮겼고, 4명이 승진했다.

주요보직을 살펴보면 기획조정실장에 임종철 경제실장, 균형발전기획실장은 이진찬 안양부시장, 경제실장에는 박신환 균형발전기획실장이 임명됐다.

교육협력국장에는 조학수 포천부시장, 농정해양국장에는 정상균 평택부시장, 일자리노동정책관에는 박덕순 광주부시장, 국제협력관에는 이희준 일자리노동정책관, 교통국장에는 김준태 파주부시장, 연정협력국장에는 박원석 교육협력국장, 공유시장경제국장에는 류인권 농정해양국장, 인재개발원장에는 우미리 자치행정국장, 황해경제자유구역청 사업총괄본부장에는 홍귀선 교통국장이 각각 자리를 옮겼다.

도는 실·국장급 승진 임용은 업무능력과 주변 평판을 고려하고, 경기도 내 여성간부비율 등을 감안한 발탁인사를 실시했다고 강조했다.

이번 인사에서 김규식 미래전략담당관이 정책기획관, 김능식 연정협력과장이 수자원본부장, 차정숙 문화정책과장이 자치행정국장으로 승진 발탁됐으며, 박창화 과천부시장이 포천부시장으로 승진 전보됐다.

관심을 모았던 실·국장 ‘희망보직’은 당사자와 기초자치단체장의 의견을 최대한 절충해 전체 31명 가운데 18명이 유임되고 13명이 전보됐다

문완태기자

 관련기사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경기도, “DMZ 관광 활성화 단계별 전략 필요” - 제2차 DMZ 정책포럼 개최 전체글 보기
이전글 [경기도정] 경기도, 사회적경제기업에 타운형 상가매입비 50억원 지원 外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