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기도(1641)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한국-홍콩 합작법인, 경기도에 가족형 복합문화시설 조성 |* 경기도

2017-03-03 05:17

http://blog.drapt.com/jcyang/391131488485856432 주소복사

한국-홍콩 합작법인, 경기도에 가족형 복합문화시설 조성

황영민 dkdna86@daum.net 2017년 03월 03일 금요일
         
 
▲ 핸즈온 칠드런스 뮤지엄 조감도.
한국-홍콩 합작법인인 에버딘 유나이티드사가 경기도에 200억 원을 투자해 칠드런스 뮤지엄 등 4개의 가족형 복합문화시설 조성을 추진한다.

경기도는 2일 오전 중국 상해 경기비즈니스센터(GBC)에서 조정아 도 국제협력관, 윤영환 에버딘 유나이티드사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이같은 내용의 투자의향서(LOI)를 체결했다.

애버딘 유나이티드는 올해 안에 도내 적합한 부지를 선정해 ‘핸즈 온 칠드런스 뮤지엄(Hands On Children’s Museum)’ 등 복합문화시설을 조성할 방침이다.

칠드런스 뮤지엄은 3∼13세 어린이와 부모를 대상으로 하는 놀이와 스포츠, 교육, 체험을 혼합한 문화시설로 기존의 키즈 파크와 차별화한 커리큘럼 교육방식으로 운영한다.

애버딘 유나이티드는 미국 내 유명 칠드런스 뮤지엄과 협업해 이번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도는 이 뮤지엄이 들어설 경우 800여 개의 일자리가 만들어지고, 연간 국내외 관광객 120만 명을 유치할 것으로 기대한다.

애버딘 유나이티드는 2015년 홍콩에 설립된 합작법인으로, 가족형 엔터테인먼트시설과 관련된 서비스를 기획·제공하는 업체이다.

조정아 도 국제협력관은 “2015년 기준 키즈 산업 규모는 33조 원, 성장률은 연간 10%에 이르는 중요 사업으로 성장하고 있다”며 “도내 어린이 과학체험시설 조성을 위해 맞춤형 행정 지원을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애버딘 유나이티드사 윤 대표는 “경기도에 자리 잡을 핸즈 온 칠드런스 뮤지엄은 어린이들이 부모와 함께 재미있게 과학의 원리를 배우고 즐기는 공간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황영민기자/hym@joongboo.com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경기도시공사 사장 돌연 사의… 남경필 측근 입김 논란 전체글 보기
이전글 경기도 '따복기숙사' 9월 문 열어…3인실 월 13만원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