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기도(1643)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경기도, \'유럽 비즈니스 센터\' 내년 1월 광교에 개소 |* 경기도

2015-11-23 09:59

http://blog.drapt.com/jcyang/391131448240373609 주소복사

경기도, '유럽 비즈니스 센터' 내년 1월 광교에 개소



경기도청 본관(연합뉴스 자료사진)
경기도청 본관(연합뉴스 자료사진)

 

한국 진출 유럽 기업 사무소…9개국 33개 기업 등 입주 결정·검토

(의정부=연합뉴스) 김도윤 기자 = 한국에 진출하려는 유럽 기업들의 임시 사무소가 경기도 수원시 광교에 들어선다.

경기도는 22일 "유럽 국가의 기업과 기술협회, 상공회의소, 대학연구소, 인증시험기관 등이 입주할 수 있도록 내년 1월 광교비즈니스센터 9층에 '유럽 비즈니스 센터'를 문 연다"고 22일 밝혔다.

센터는 1천983㎡ 규모다. 도는 이곳을 통해 유럽의 강소기업과 도내 기업 간 협력 사업을 발굴할 계획이다.

현재 러시아, 네덜란드, 영국, 스웨덴, 이탈리아 등 9개국 33개 기관과 기업이 이곳에 입주할 뜻을 밝혔다. 이중 23개 기관과 기업은 입주를 결정했으며 나머지는 검토 중이다.

유럽 기업과 기관들은 이곳을 통해 한국 시장에 진출하는 것은 물론 중국 시장의 교두보로 활용하고 아시아 시장을 겨냥한 상품화 기술을 개발할 수 있다.

또 도내 기업들은 이들 기관 등을 통해 신기술 확보와 제품군 다양화, 수출 판로 확보 등을 기대할 수 있다.

경기도는 지난 7월 같은 건물 3층에 문을 연 '경기도·러시아 기술센터'도 이곳으로 옮겨올 예정이다.

러시아의 원천기술을 유치하고자 도가 설립한 이 센터는 러시아의 바이오, 레이저가공, 의료장비 업체와 도내 중소기업간 기술 제휴를 추진하고 있다.

러시아는 많은 원천기술을 보유하고 있지만 제품화에 어려움을 겪어 기술 응용력이 뛰어난 한국의 중소기업에 관심을 두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2010년 발표한 해외 국가별 협력전략 보고서를 통해 한국을 자국의 원천기술 사용화 우선 협력 국가로 지정하기도 했다.

도 관계자는 "유럽 비즈니스 센터는 유럽의 기술 강소기업과 도내 기업의 협업을 촉진하는 임시 사무소이자 스마트오피스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kyo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한중 FTA 발효땐 경기도 산업생산 15년간 1조원 추가 성장 전체글 보기
이전글 재정난에, 과밀화에…경기도청 광교 이전 '난항'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