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기도(1643)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경기도형 임대주택 ‘따복마을’… 건설사 관심 높아 |* 경기도

2015-10-21 09:18

http://blog.drapt.com/jcyang/391131445386723666 주소복사

경기도형 임대주택 ‘따복마을’… 건설사 관심 높아

수원인터넷뉴스경기도형 임대주택 따복마을에 대한 국내 건설사들의 관심이 벌써부터 뜨겁다. 경기도는 21일 오후 3시 경기도 인재개발원 다산홀에서 경기도형 임대주택 따복마을사업설명회를 개최한다.

 

도에 따르면 이날 설명회에는 한국주택협회, 대한주택건설협회, 한국철강협회 관계자를 비롯해 국내 굴지의 건설사 관계자 200여 명과 시군 공무원 100여 명이 참석 의사를 밝혔다고 전했다.

도는 이날 따복마을 사업추진계획을 설명하고 국내 건설사와 시군의 적극적인 동참을 요청할 계획이다.

따복마을 사업은 경기도가 보유한 도유지, 시가 보유한 시유지 등 공유지에 짓는 임대주택이다. 공유지에 주택을 짓는 만큼 토지비를 절감하고, 이를 통해 시세의 70%이하 수준의 저렴한 공급이 가능하다는 게 도의 설명이다.

특히 전국 최초로 시도되는 민관합동 프로젝트로, 민간이 설계단계부터 시공, 주거서비스까지 참여하게 되는 거버넌스형 주거복지 모델이라는 점과 그동안 공공임대주택의 문제점으로 지적되어왔던 주택 품질, 관리 부실 등을 획기적으로 개선할 것이라는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날 참여 의사를 밝힌 국내 대형건설사 관계자는 대기업에서도 매력을 느낄만한 사업으로 참여 의사가 있다.”양질의 부지 확보가 관건.”이라고 전망했다.

도는 적합한 공유지가 물색 되는대로 사업부지별로 공모를 통해 민간건설사를 선정하고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며, 이르면 내년 초에 첫 번째 프로젝트를 진행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김보희 기자(swinews@hanmail.net)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재정난에, 과밀화에…경기도청 광교 이전 '난항' 전체글 보기
이전글 '수도권 광역교통 개선방안 마련 위한 정책토론회', 15일 개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