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보기(23205)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최악의 전세난에…당정, 다음주 24번째 부동산 대책 검토 |*부동산 기사,기고

2020-10-23 06:31

http://blog.drapt.com/jcyang/391131603402281710 주소복사

최악의 전세난에…당정, 다음주 24번째 부동산 대책 검토

입력2020.10.21 09:40 수정2020.10.21 09:42

전월세신고제·전월세상한제·계약갱신청구권제 등을 핵심으로 하는 임대차 3법 시행으로 전세난이 심해지자 정부·여당이 대책을 마련하기로 했다. 문재인 정부 들어 24번째 부동산 대책이다. 정부·여당은 이르면 다음주께 대책 발표를 검토하고 있다.

당정은 21일 국회에서 열린 경제상황 점검회의에서 부동산 시장 상황을 점검했다. 이 자리에는 이낙연 민주당 대표와 김태년 원내대표, 한정애 정책위원회 의장, 양향자 최고위원 등이 참석했다. 정부 측에서는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등이 자리했다.

홍 부총리는 "가격은 오르고 대상 물량은 줄어드는데 실거래 통계는 전년 동기 대비 늘고 있다"며 "전세 시장과 관련해 실수요자와 서민 보호를 위한 안정화 노력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허영 민주당 대변인은 회의 후 "전세시장 부분에 있어서 매물 부족으로 인한 일부 현상들이 있는데 지금 전체적인 전세 시장에서는 거래량 증가되고 있는 것은 사실"이라며 "부동산 태스크포스(TF)통해서 여러 데이터를 점검한 뒤 내주에 관련된 내용을 대책 차원에서 제시하지 않을까(예상한다)"고 밝혔다.

비공개회의에서는 전세시장 상황과 관련 정부 측 브리핑이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허 대변인은 "전세시장 전반에 대한 시장 동향에 대해서는 보충 설명이 좀 있었다"며 "다만 여러 시장 상황에 대한 데이터를 조금 더 지켜봐야 할 상황으로, 내주 정도 TF 회의를 통해 관련 추가 논의가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조미현 기자 mwise@hankyung.com

#전세난 #부동산대책 #임대차3법 #전세 #홍남기

모바일한경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상권/창업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수원시의회, 의원연구단체 ‘골목상권 활성화 개선방안 연구’ 최종보고회 전체글 보기
이전글 [인터뷰] 이재준 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 이사장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