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보기(23194)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중개사 없는 부동산거래시스템 구축 전면 백지화해야" |*부동산(기타

2020-10-19 06:34

http://blog.drapt.com/jcyang/391131603056865981 주소복사

"중개사 없는 부동산거래시스템 구축 전면 백지화해야"

한국공인중개사협회 인천시지부가 지난 16일 국회 앞에서 ‘공인중개사 생존권 사수’를 위한 릴레이 시위에 참여했다. 사진=공인중개사협회 인천시지부

한국공인중개사협회 인천시지부가 ‘공인중개사 생존권 사수’를 위한 릴레이 시위에 동참했다.

인천지부는 지난 16일 김선유 지부장과 9개 지회장 등이 참여한 가운데 국회 앞에서 릴레이 시위를 진행했다고 18일 밝혔다.

이 자리에서 인천지부는 ▶중개사 없는 부동산거래시스템 구축 전면 백지화 ▶공인중개사 생존권 위협행위 즉각 중단 ▶규제보다는 공인중개사 제도의 정착과 발전 강구 등을 주장했다.

이번 시위는 앞서 정부가 한국판 뉴딜정책의 일환으로 ‘중개사 없는 부동산거래시스템 구축’을 추진 중이라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촉발됐다.

또 정부가 사적거래와 계약의 자유를 침해하는 부동산거래 분석원 설치까지 추진하면서 협회는 전국 11만 개업공인중개사와 100만 중개가족의 생존권을 위협한다고 보고 있다.

이에 협회는 지난달 22일 부동산시장 종합대책위원회 회의를 열고 릴레이 시위 등 조직적인 행동을 통해 공인중개사 생존권을 사수하기로 했다.

인천시지부 관계자는 "비대면 부동산거래시스템 구축은 국가자격사인 공인중개사들의 존재를 무시하는 것"이라며 "중개사 없이 거래가 이루어질 경우 범죄 등 소비자들의 피해 발생 위험도 높아질 수 있다"고 말했다.

김명석기자

페이스북

저작권자 © 중부일보 - 경기·인천의 든든한 친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전은규 칼럼] 법원경매 절차 맛보기 전체글 보기
이전글 [유문종이 전하는 10월 19일(월) 수원이야기 447]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