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보기(23202)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수원지역 부동산 불법 다운 계약서 의심 280건 조사 중 |-수원시 소식(이슈

2020-10-13 11:27

http://blog.drapt.com/jcyang/391131602556043920 주소복사

수원지역 부동산 불법 다운 계약서 의심 280건 조사 중

등록 2020-10-12 13:10:29

【수원=뉴시스】천의현 기자= 경기 수원시청 전경.

[수원=뉴시스]천의현 기자 = 경기 수원시는 다음달까지 부동산 다운(down) 계약서 작성 등 부동산 불법 신고·거래 행위에 대한 특별 단속을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시는 최근 신규 분양 아파트 지역을 중심으로 부동산 거래 거짓 신고 민원 등이 증가하고 있어 이를 방지하기 위해 지난달부터 ‘부동산 거래 거짓신고 의심자 특별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특별 단속 대상은 ▲실거래 거짓 신고(업·다운 계약서 작성 등) ▲자금조달계획 거짓 신고(증여·가족 간 대출 등) ▲무등록중개·공인중개사의 불법행위 등이 의심되는 부동산 거래 280여 건이다.

‘다운계약’은 매도인과 매수인이 합의해 실제 거래가격이 아닌 허위 거래가격으로 계약하는 것을 말한다.

납부할 세금을 줄이기 위한 목적으로 다운계약을 한다.

시는 부동산 거래 당사자를 대상으로 입증자료 제출을 요구하고, 자료 검토 후 내용이 불충분하면 출석 조사 등 추가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입증자료를 거짓으로 제출한 자는 최대 3000만 원, 실거래·자금조달계획 거짓신고 등 불법행위가 적발된 경우 취득가액의 5% 이내 과태료를 부과한다.

또 무등록자의 중개행위나 공인중개사의 불법행위 등이 드러나면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000만 원 이하 벌금을 부과한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이 부동산 거래 거짓 신고에 대한 경각심을 갖도록 처벌·과태료 부과에 대한 내용을 적극적으로 홍보하겠다”며 “이번 단속이 투명하고 공정한 부동산 거래 질서를 확립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ypdya@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보라매칼럼] 부동산값 급등의 끝은 어떻게 될까 ​ 전체글 보기
이전글 [유문종이 전하는 10월 13일(화) 수원이야기 443]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