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보기(23099)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도내 249개 골목상인회에 방역물품 지원 |전통.대형.소상공인

2020-09-18 05:59

http://blog.drapt.com/jcyang/391131600376399101 주소복사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도내 249개 골목상인회에 방역물품 지원

17일 이홍우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장이 아주대 아리단길 상인회에 방역물품을 전달한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이 골목상권 상인회 249곳에 코로나19 방역물품을 지원한다.

이번 방역물품 지원은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완화조치로 음식점 등의 심야 영업이 재개됨에 따라 골목상권을 찾는 손님과 상인들의 감염 예방을 위해 마련됐다.

지원 대상은 올해 골목상권 조직화 지원사업을 통해 신규 조직된 상인회 99개소와 성장지원 상인회 150개소 등이다. 경상원은 이들 골목상인회별로 충전식 분무기 2대와 살균소독액(1ℓ) 28개를 지원한다.

방역물품 지원 이외에도 경기도와 경상원은 골목상권 조직화 지원사업을 통해 ▶공동마케팅 ▶시설환경개선 지원 ▶비대면(PC 및 모바일) 경영교육 ▶스마트스튜디오 운영 등을 통해 비대면 경제에 골목상권의 자생력을 강화하고 판로를 개척하기 위한 지원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또 골목상권 조직화 지원사업 세부 지원내용 중 회의비를 활용해 상인회 공동으로 사용할 ▶체온계 ▶마스크 ▶투명아크릴 분리대 ▶소독제 ▶마스크 스트랩 등을 구매할 수 있도록 지원금 사용 제한을 완화했다.

17일 방역물품을 지원받은 최수용 아주대 아리단길 상인회장은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완화로 그나마 숨통은 트였지만 여전히 너무 힘든 상황"이라며 "자체 방역을 통해 손님들이 코로나19 걱정없이 찾아 올 수 있는 골목상권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이홍우 경상원장은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인해 경기도 골목상권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방역 수칙을 준수하고 확산 방지에 동참한다면 위기를 기회로 바꿀 수 있을 것"이라고 당부했다.

황영민기자

페이스북

저작권자 © 중부일보 - 경기·인천의 든든한 친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유문종이 전하는 9월 18일(금) 수원이야기 430] 전체글 보기
이전글 수원시, 13개 기관 예산-회계 통합관리 시스템 구축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