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보기(23096)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이재정 교육감 "도교육청 신청사, 공공기관 이미지 바꾸는 새로운 공간" |교육청(경기ㆍ수원

2020-09-17 06:10

http://blog.drapt.com/jcyang/391131600290616714 주소복사

이재정 교육감 "도교육청 신청사, 공공기관 이미지 바꾸는 새로운 공간"

서동영 기자

승인 2020.09.16 11:58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사진=경기도교육청)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경기도교육청 새 청사는 국가기관이나 공공기관의 이미지를 바꾸고 새로운 시대의 새로운 공간이 될 것이다."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은 16일 온라인 브리핑을 통해 오는 22일 도교육청 남부청사 기공식이 진행된다고 밝혔다.

현재의 수원시 장안구 조원로에서 광교신도시 경기융합타운 부지로 이전하는 남부청사는 총사업비 1624억원1000만원을 들여 2022년 10월 준공 예정이다. 지하 4층, 지상 18층에 연면적은 4만3628㎡(1만3197평)이다.

현재 남부청사 부지는 경기도교육정보기록원과 경기중앙교육도서관 부지 포함 매각될 예정이다. 경기도의회 의결 후 현재 공매 절차 단계를 앞두고 있다. 경기도교육정보기록원은 신청사로 함께 이전하고 경기중앙교육도서관은 다른 곳으로 이전할 계획이다.

이재정 교육감은 "신청사는 공용 클라우드 데이터를 통해 종이 사용을 줄이고 업무를 프로젝트 형태로 공동 수행한다. 또 청사 모든 공간을 가변과 공유 개념으로 활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신청사는 정책과 행정을 위한 업무공간인 스마트 오피스와 세미나룸, 연극무대, 극장, 공연장, 시민과 주민서비스 공간인 24시간 개방공간으로 나뉜다"며 "공공기관의 24시간 개방을 통해 남부청사는 국가기관이나 공공기관의 이미지를 바꾸는 새로운 시대의 새로운 공간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브리핑에서 이재정 교육감은 경기도교육청 북부청 앞에 조성된 '평화의 숲' 및 군서미래국제학교(가칭)의 내년 3월 개교에 대해서도 설명했다.

먼저 오는 18일 개방되는 평화의 숲은 북부청사 앞 9200㎡(2783평)의 광장을 숲으로 조성, 학생과 교육공동체, 지역민이 함께 숲을 활용하며 자연과 생명의 가치를 배우는 녹색공간이다.

4개 학교가 기증한 나무 37주와 남부청사 반송 1주를 포함해 수목 46종 5167주, 초본식물 12종 3250본이 4개월 동안 뿌리를 내렸다. 이재정 교육감은 "숲을 만들면서 의정부를 바꿨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폐교 예정인 시흥시 정왕동 군서중학교를 리모델링해 내년 3월 개교하는 군서미래국제학교에 대해선 "다문화 학생들을 위한 통합교육으론 전세계 최초가 아닐까 생각한다"고 언급했다.

군서미래국제학교는 초중고 통합형 미래학교로서 내년 3월 중학교 과정에 학생 150명이 입학한다. 이어 2022년 고등학교, 2024년 초등학교 과정이 마련된다.

우선 중학교 과정은 중국 2반, 러시아 1반, 한국 3반을 학점제, 무학년제 통합교육과정으로 운영된다. 다문화 가정 학생과 일반 학생이 함께 한국어, 영어, 모국어와 다중언어를 수준에 따라 학습한다. 또 역사, 세계사, 문학, 예술 교육으로 세계 시민성을 기르게 된다.

이재정 교육감은 "2022년도에 또 다른 미래 국제학교를 개교하는 등 매년 국제학교를 열 계획"이라고 밝혔다.

Tag

#수원일보 #경기도교육청 #이재정 교육감 #신청사 #기공식 #개방 #평화의 #군서미래국제학교 #다문화 #학생

저작권자 © 수원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팔달구, 부동산 전문가 상담창구 확대 운영 협약 전체글 보기
이전글 동~서 연결 수원북부순환로 21일 개통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