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보기(23096)

내용보기 목록보기 요약보기

수원시 공유냉장고’ 사업, 지속가능발전대상 대통령상 영광 |-수원시 소식(이슈

2020-08-27 05:38

http://blog.drapt.com/jcyang/391131598474317678 주소복사

수원시 공유냉장고’ 사업, 지속가능발전대상 대통령상 영광

서동영 기자

승인 2020.08.26 17:07

- 수원시, 3년 연속 수상 기쁨

수원 매탄동 두레생협 앞에 설치된 2호 공유냉장고.(사진=수원시)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수원시는제22회 지속가능발전대상 공모에서 ‘수원시 공유냉장고’ 사업으로 대통령상을 받았다고 26일 밝혔다.

2000년 지속가능발전대상은 환경부가 주최하고 전국지속가능발전협의회가 주관한다. 지속가능발전목표를 실천한 우수사례를 발굴하고 확산하는 것을 목표로 하는 공모전이다. 지속가능발전 거버넌스 우수사례를 발굴해 시상한다.

환경부와 전국지속가능발전협의회는 시민 온라인 투표와 발표심사 결과를 바탕으로 우수 사업을 선정했다.

시는 ‘마을이 함께하고 시민이 참여하는 수원시 공유냉장고’를 주제로 응모했다. 2018년 1월 수원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가 권선구 고색동에 처음 설치한 ‘공유냉장고’는 현재 17곳에서 운영되고 있다. 누구나 음식물을 냉장고에 채워놓을 수 있고 음식이 필요한 사람은 가져갈 수 있는, 모두가 함께 사용하는 냉장고다.

음식물 쓰레기를 줄이고, 마을에 유기적인 ‘먹거리 네트워크’를 형성해 마을공동체를 복원하는 ‘사랑·나눔·공유 프로젝트’다.

공유냉장고엔 채소를 비롯한 식자재, 과일, 반찬류, 통조림과 같은 가공품, 냉동식품, 음료수, 곡류, 빵, 떡 등을 넣을 수 있다. 유통기한 잔여 일이 2일 이내인 음식물과 주류, 약품류, 건강보조식품, 불량식품 등은 기증할 수 없다.

음식 나눔을 원하는 주민은 공유냉장고를 운영하는 업소·기관에 기증을 신청한 후 음식을 냉장고에 넣으면 된다.

시는 ‘지속가능발전대상 공모’에 지속가능발전 이행체계 구축사례를 응모해 2018년 국무총리상, 2019년 장려상을 받은 바 있다. 올해까지 3회 연속 수상이다.

시 관계자는 “공유냉장고 사업은 시민들의 자발적 참여와 신뢰 관계를 기반으로 다양한 주체가 참여하는 진정한 거버넌스 실현 사례”라며 “공유냉장고가 주민들이 서로 교류하고 소통할 수 있는 연결고리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시상식은 다음달 14~16일 화성시 동탄복합문화센터에서 열릴 예정인 ‘제22회 지속가능발전대회’ 중 진행된다.

시는 수원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를 중심으로 수원형 지속가능발전목표 기초 안을 만들고, 시민이 참여한 300인 원탁토론을 거쳐 2017년 11월, ‘2030 지속가능발전목표’를 수립해 추진하고 있다. ‘인간과 환경이 공존하는 지속 가능한 도시 수원’을 비전으로 하는 ‘수원시 2030 지속가능발전 목표’는 3대 분야, 10대 목표, 57개 세부과제, 152개 지표로 이뤄져 있다.

Tag

#수원일보#수원시#지속가능발전대상#대통령상#수상#공유냉장고#환경부#전국지속가능발전협의회#먹거리

저작권자 © 수원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일반/기타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0)

확장하기


다음글 LH, 부동산앱 ‘다방’과 주택매물정보 공유 전체글 보기
이전글 [유문종이 전하는 8월 27일(목) 수원이야기 414]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