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러가지사진(44)

펼쳐보기목록보기썸네일보기

[스크랩] 부자 남편 만들기 여자의 손에 달려있다 |여러가지사진

2007-09-06 10:12

http://blog.drapt.com/yscswc/4091941189041170858 주소복사

출처 : 대한민국의 새로운 블루오션!

원문 : http://blog.drapt.com/koyongso

시대가 바뀌어 여자들의 경쟁력이 사회적으로 인정되고, 이제 여자들의 목소리가 더 높아간다.
하지만 그 당당한 여자들이 변함없이 꾸는 달콤한 꿈은 전과 다름없는 ‘신데렐라 스토리’일 테다.

시대착오적이라는 비난 속에서도 가난한 여자와 재벌 2세의 사랑을 다룬 드라마가 변함없는 인기를 구가하고, 또 끊임없이 재생산되는 것은 이 시대 여자들이 변함없이 부자 남편을 갈구하고 있다는 증거인 셈.

실제로 직장 스트레스에 시달리는 많은 여성들이 부잣집에 시집가는 공상을 한다. 남자들이 벌어다주는 돈으로 쇼핑을 즐기고 취미 생활로 하루를 보내면 얼마나 마음이 편할까.

그러나 부자 남편을 만나 부자가 될 환상에 사로잡혔던 여자들은 결혼이라는 현실 앞에서 좌절하기 마련.
지금 내 연인은 부자가 아니다. 사랑하지만 가난을 견뎌낼 자신이 없다. 그러나 사랑을 잃고 물질적 풍요를 이룬들 행복할 수 있을까. 차라리 평범한 내 남자를 부자의 반열에 올려놓을 수 있다면 어떨까.

고급 인재들에게 나아갈 방향을 제시해주는 퍼스널브랜딩 업체 이너서클팬더맨털을 운영하는 이정일 씨의 부자 분석론은 이 시대의 실패한 신데렐라들에게 더없이 솔깃한 부자 되기 노하우를 제시한다.

그는 2002년부터 2005년까지 부자들을 분석했다.
일단 부자 남자 512명을 대상으로 ‘부자가 되는 데 필요한 여자의 모든 것’에 대한 설문 조사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 중 상속이나 증여로 부자가 된 사람, 가정의 화목이 깨져 이혼한 사례를 빼니 총 348명이었다.
돈 많은 집의 아들도 아니고 그렇다고 억대 연봉자도 아닌 평범한 샐러리맨이던 이들 중 현재의 성공 이유를 ‘아내’라고 꼽은 사람은 221명.

이씨는 다시 그 221명의 부인을 만났다. 그들 중 70% 이상이 전업 주부였다. 이씨는 열심히 일해서 사회적 지위와 부를 거머쥐는 여자에 비해 남편을 성공의 길로 이끌어 부자가 된 여자가 더 많다는 것을 알게 됐다고 전한다. 그렇다면 과연 가난한 남자와 결혼한 그녀들은 어떻게 부자가 되었을까. 어떤 생각과 습관을 가지고 있을까.


Point 1 긍정적 사고방식으로 자신의 능력을 믿는다.

누구나 부자 되기를 꿈꾸지만 잘해내야 한다는 두려움이 커서 자신감을 억누르면 결국 꿈을 축소하게 되고 의지도 점점 약해진다. 여자는 다른 사람을 성공시킬 수 있는 멘토링 능력과 재테크 능력을 타고났다.

‘나는 남편을 성공시킬 수 있다’고 믿고 ‘남편 역시 부자가 될 만한 재목’이라고 확신을 갖는 게 중요하다. 운명은 자신의 행동과 마인드에 따라 바뀔 수 있다.

관상과 사주를 보니 이혼을 해도 서너 번은 했을 것 같은 A씨. 하지만 그녀는 화목하게 가정을 꾸리고 있으며 현재 1천억 원대 부동산의 소유자다.

그녀는 당당하고 자신감이 넘친다. 주변에서는 ‘그녀에게는 카리스마가 있다’고 말한다.
어떤 어려움을 만나도 목표를 포기하지 않는 배짱과 뚝심이 있기 때문이다. 그리고 자기보다 돈이 많거나 능력이 뛰어난 사람을 질투하거나 시기하지 않는다. 대신 그가 자신보다 뛰어난 이유가 무엇인지 찾으려고 애를 쓴다.


Point 2 가정에서 주도적으로 움직인다.

성공한 아내들은 사회의 치열한 경쟁 속에서 고군분투하는 남편을 끊임없이 격려하며 균형감을 갖도록 유도한다.
사람들 앞에서 남편의 체면을 세워주고, 평소 ‘고맙다’ ‘수고했다’는 말은 자주 할수록 좋다.

한편으로 비서이자 파트너로서 남편의 승진과 사업에 기여하기도 하고, 자녀들이 부자가 되기 위한 마인드와 자세를 자연스럽게 익히도록 직접 보여주기도 한다.

가정에서의 권력은 여성성에서 나온다. 부드럽게 가정의 권력을 쥐고 칭찬과 배려로 남편과 가족을 통솔해야 한다.
남편이 하는 행동이 마음에 들지 않을 때도 있겠지만 잔소리하거나 기를 꺾지 않는다.

남편을 변화시키기 위해서는 당근책을 적극 활용해야 한다. 불만이 있거나 다툴 일이 있을 때 여자 쪽에서 목소리 톤을 낮추고 부드럽게 말을 꺼내면 큰 싸움은 벌어지지 않는다.

살짝 스킨십까지 동원하면 남자도 여자의 요구 사항을 들을 준비가 된다.
남자는 잔소리하는 여자를 어머니처럼 생각한다. 어머니에게는 일방적으로 받기만 하려는 게 특징이다. 남자에게 이런 안도감을 허용해서는 안 된다.


Point 3 자신를 위해 투자한다.

가정을 이끄는 데 온 힘을 기울이더라도 자신을 위한 투자에 소홀하면 그는 어느 순간 가족 누구에게도 관심을 받지 못하는 외로운 중년이 된다.

자신의 인생이 억울해 우울증에 빠지면 일확천금인들 무슨 소용이겠는가.
사실 남자는 여자의 무조건적인 희생을 고마워하지 않는다. 가족은 아내 혹은 어머니가 자기를 위해 모든 것을 바쳤다는 사실을 때로는 부담스러워한다.

일방적인 희생을 멈추고 자기 삶의 주도권을 가져야 한다. 스스로의 삶에 당당한 여자는 빛이 난다. 낭비를 하라는 것이 아니라 배우고 싶은 것이 있으면 배우고 필요할 땐 감각적으로 치장하는 방법을 익히는 것이 좋다.

부자들은 인생의 주인공이 자신임을 잊지 않는다. 그래서 매우 화려하거나 훌륭한 미모는 아니더라도 분명한 개성이 있다. 부자 여자들은 전업 주부지만 하루 24시간이 모자랄 정도로 바쁘게 지낸다. 그들은 돈보다 시간을 더 소중히 여긴다. 하지만 하루 1시간 이상은 꼭 자신만의 시간을 갖고 독서를 하거나 명상을 하거나 운동을 한다.


Point 4 시간 약속을 정확히 지킨다.

보통 전업 주부들은 시간관념이 약한 편이지만 이들은 시간 약속이라면 무슨 일이 있어도 지킨다. 시간의 소중함을 잘 알고 있으며 시간 약속은 신용의 문제라는 인식도 강하다. 그들은 하나같이 돈을 아끼기 위해 신용을 잃어서는 안 된다고 말한다.

하루는 24시간, 1초를 10원으로 계산해보면 우리 통장에는 매일 아침마다 86만4천 원이 입금되는 셈이다. 그러나 이 돈은 하루가 지나면 사라진다. 그 소중한 돈을 제대로 써보지도 못하고 없앤다는 건 아깝지 않은가. 부자 여자들은 좀 더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다른 일을 먼저 한 후 남는 시간에 집안일을 한다.


Point 5 위기를 기회로 삼을 줄 안다.

커다란 좌절과 실패는 누구나 한 번쯤 경험하지만 부자들은 그 위기를 극복해 성공을 거두고 행복을 찾는다. 남편이 골프용품 수입업체를 운영한다는 B씨 역시 고난의 시기가 있었다.

“친척과 친구들에게 빌린 돈을 모두 날리고 자살하려는 남편을 말리는 심정이 어떻겠어요? 그래도 절망 속에서 남편을 일으키는 것은 바로 제 몫이라고 생각했습니다.”

당시 B씨는 어려운 여건보다 남편이 꿈을 포기해버리는 게 더 두려웠다고 한다. 그는 끊임없이 ‘영원한 행복이 없듯이 영원한 불행도 없다는 것’을 남편에게 주지시켰고, 남편이 다시 ‘모험’을 시작할 수 있도록 일으켜 세웠다.

남편은 아내의 이런 격려를 받으며 다시는 가족들을 고생시키지 않겠다고 다짐했고, 한 번의 경험으로 실패하지 않는 방법을 배웠다. 남편을 부자로 만든 여자들은, 성공하기 위해서는 실패할 수도 있다는 현실적인 사고방식을 가지고 있다. 위기를 기회로 바라보느냐 그렇지 않느냐에 따라 ‘성장이냐 퇴보냐’가 결정된다.


Point 6 아내가 직접 재테크를 한다.

종자돈은 자기 복제 능력이 있다. 종자돈을 모으지 못하면 재테크와는 영원히 결별이다. 그녀들은 치열하게 종자돈을 모았다. 아니 무식하게 모았다는 표현이 맞을 것이다.

먹지 않고, 입지 않고 모으기 시작했다. 주변에서 ‘왜 그렇게 궁상을 떠느냐’고 해도 목표액을 채울 때까지는 꿋꿋하게 나아갔다. 그다음은 관리하는 것이다. 아무리 많이 벌어도 가정에서 현명하게 관리하지 못하면 다 새나가게 마련.

돈 관리 능력 면에서는 여자들이 남자들보다 훨씬 탁월하다. 설문 조사에 응한 부자 부부 중 71%가 주로 여성이 돈을 관리한다고 밝혔다.

그녀들도 대부분 처음에는 ‘여자가 뭘 알아’ 식의 주변 시선에 힘들어했다. 하지만 재테크에 대해 끊임없이 관심을 갖고 공부해 남편의 지지를 얻어내고 경제권을 쥔 후에는 탄탄대로였다. 과거에는 7 대 3 비율로 부동산과 주식에 투자했지만 최근에는 5 대5 정도로 바뀌고 있다.

<성공과 부는 여자의 손에 달려있다>

0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2)

확장하기


[스크랩] 성공한 여자들의 비밀 ... |여러가지사진

2007-06-22 17:06

http://blog.drapt.com/yscswc/3984271182499562813 주소복사

출처 : 좋은현상으로...Good actual condition

원문 : http://blog.drapt.com/koyongso

성공한 여자들의 비밀 ...
첫째, 표정이 언제나 밝다.
그런 여성에겐 자신감이 넘쳐 보이고 다가오는 사람들이 많아지게 된다.
어떤 일을 하든지 성공할 것 같은 이미지를 풍기므로 도움과 지원이 많아진다.

둘째, 목소리가 생기발랄하고 애교가 넘친다.
만나보지는 못한 상태에서도 전화 목소리만으로도 호감을 주고,
상대방으로 하여금 만나보고 싶은 마음을 이끌어 내는 여성이다

셋째, 자기가 맡은 일에 전문성을 가지고 똑 부러지게 한다.
어려운 일이 닥치게 되어도 여자라는 핑계로 떠넘기려 하지 않는다.
부드러운 설득력으로 주변의 지원을 받아낼 줄을 알고
끝까지 정성스럽게 최선의 노력을 아끼지 않는다.


넷째, 대인관계가 원만하다.
개인적으로나 업무상으로 절대로 적을 만들지 않는다.
언제나 동원할 수 있는 응원군으로 대기시켜 놓는다.
그리고 남자들에게 항상 얻어먹지 않고 가끔씩은 당당하게 돈을 쓸 줄도 안다.

다섯째, 고마워할 줄 안다.
자신에게 도움을 주는 사람뿐만이 아니라
경쟁상대인 관계에서도 마찬가지의 자세를 가지고 있다.
'나 외의 모든 사람은 고객이다'라는 말에 동의하고
상대방이 있기 때문에 자신이 존재하고 발전할 수 있음에 감사한다.

여섯째, 상대의 고통과 고민을 감싸주고 이해한다.
누구나 자신의 고통을 하소연하기는 쉬워도
상대방의 어려움을 이해하기는 쉽지가 않은 법이다.
들어 준다는 것은 내 편으로 만들고 있다는 증거이다.


일곱째, 다정하고 따뜻하나 헤프지 않다.
포용과 절제가 무엇인지를 안다.


이 일곱 가지를 모두 합하면 "성공하는 여성"이 된다.
물론 한 사람의 품위는 보는 사람이 결정한다.
이에 대해 버나드 쇼는 다음과 같이 표현했다.

"숙녀와 탕녀의 차이는 어떤 행동을 하느냐가 아니라
어떻게 취급받느냐 하는 것이다.
" 애교가 넘치고, 친절하고, 교양과 미소가 있는 여성은
생김새와 관계없이 아름답다.

그리고 그것은 이미 성공한 여성들의 비밀인 것이다

<성공한 여자들의 비밀... 표정이 언제나 밝다.>

<성공한 여자들의 비밀>

<성공한 여자들의 비밀>

<성공한 여자들의 비밀>

<성공한 여자들의 비밀>

0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1)

확장하기


[스크랩] 마음을 키워주는 말 |여러가지사진

2007-06-04 08:09

http://blog.drapt.com/yscswc/3865431180912158620 주소복사

출처 : www.sgosy.zz.io /// www.sgosy.com

원문 : http://blog.drapt.com/o10f7l

 

< >

0

펼치기댓글(0) 펼치기스크랩(1)

확장하기




맨위로

처음으로 12345678910다음 맨끝으로